신앙도 선택이다. 하나님을 위해 영적인 자녀를 길러야 한다.

– 육신의 자녀는 아무것도 아니라고 생각하라.

– 믿음이 전부라고 여기라.

– 선명하게 구별되라.